닫기

상품검색

대성금속주식회사News

국내에서 유일하게 골드바 · 실버바를 직접 제련하고 유통하는 기업
최저가 판매 및 최고가 매입을 위해 노력하는 기업

News

“금시세·은시세 동반 상승”, 대성금속 지난해 매출 상반기 내 달성

  • 관리자
  • 2020-01-20 09:01:32
  • hit256
  • 218.156.12.65

“금시세·은시세 동반 상승”, 대성금속 지난해 매출 상반기 내 달성


국제 금융시장에 여러 불안 요인이 겹치면서 위험자산에 대한 투자심리가 크게 위축되면서 안전자산으로 손꼽히는 금과 은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금은 글로벌 금융시장에서 미국 달러화의 ‘헤징’ 수단이다. 달러화 가치가 낮아지면 금값은 오를 수밖에 없다. 미중 무역분쟁의 영향으로 글로벌 경기가 둔화한 가운데 미국 중앙은행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정책금리 인상까지 중단되면서 금시세가 폭등하고 있다.

또 실물투자에 대한 관심이 늘면서 서민 귀금속으로 불리는 실버바 역시 가치가 상승하고 있다. 골드바에 비해 가격 면에서 부담이 덜하면서 진입장벽이 낮고 저평가되어있는 자산으로 알려져 가치 상승에 대한 기대감이 늘어난 것이다.

이러한 흐름에 국내 최초 실버바 제조업체 ㈜대성금속(대표 노윤구)의 성장이 괄목할만하다. 호재에 내부적인 개혁까지 더해지면서 매출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것. 특히 올해 이성우 총괄상무이사가 진급과 동시에 임원으로 취임하면서 혁신적인 변화를 이뤘다.

이에 대해 노윤구 대표는 “이성우 총괄 상무이사 및 직원들과 함께 대성금속을 더욱 크게 성장을 할 것”이라며 “최근 금시세와 은시세가 폭등하면서 늘어난 수요에 발맞춰 변함없이 고품질의 실버바를 생산해 납품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성우 총괄 상무이사는 영업 분야에 공격적인 지원을 하면서 지난해 연 매출을 올해 상반기에 지난해 연 매출을 넘어섰다. 올 하반기에는 해외 진출 위해 해외영업팀을 창설하면서 기업 성장에 가속도를 붙였다. 이에 그치지 않고 하반기 중 색채 풍속화시리즈 실버바를 선보이는 등 제품 군을 확대해 고객만족도를 높이겠다는 포부다.

이성우 총괄 상무이사는 “44년간 대성금속의 유통, 제조, 생산 노하우를 바탕으로 국내를 넘어 해외시장 진출에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며, “골드바, 실버바, 코인 뿐만 아니라 자사 사업군인 박막재료사업, 도금재료사업, 소재부품사업, 도시광산 산업(리사이클) 등 적극적인 영업을 확대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현재 대성금속의 귀금속 골드바(금시세 제공), 실버바(은시세 제공)는 대성금속몰에서 구매 가능하며,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파이낸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파이낸스투데이(http://www.fntoday.co.kr)

2019.09.10 14:48
  • http://www.fn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3302


    게시글 공유 URL복사
    Copyright(c) 대성금속(주). All Rights Reserved.
    사이드 메뉴 열기/닫기

    고객센터

    032-575-8547

    • 평일 9:00~18:00
    • 점심 11:50~12:50
    • 토/일요일 및 공휴일은 휴무입니다.

    계좌안내

    • 우리 1005-002-430672
      예금주 : 대성금속(주)

    SHOP INFO

    • 대표자 노 윤구
    • 사업자 등록번호 137-81-03064
    • EMAIL lwk.0516@dsmetal.com
    • 통신판매 신고번호 제2009인천서구0172호